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공지사항
철도산업의 해외진출을 한국철도협회가 함께합니다.

공지사항


국내 철도기술, 국제인증 취득으로 해외 진입장벽 낮춘다

관리자 2021-05-14 16:44:57 조회수 338


국토교통부(장관 직무대행 윤성원)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내 철도기술 14건을 선정하여 국제인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에 나선다. 국가 연구개발(R&D) 연계형 기술에 대한 국제인증을 추진하여 연구개발(R&D) 성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18년부터 중소·중견기업이 개발한 국내 철도기술이 국제인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건당 최대 1억 원*까지 비용을 지원하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역량강화교육 과정을 제공하는 등 국제인증 취득 지원 사업을 추진해왔다.

* (중소기업) 100백만 원, 소요비용 60% 한도, (중견기업) 80백만 원, 소요비용 40% 한도


국산 철도기술은 연구개발 투자 등에 힘입어 빠르게 성장 중이나, 국내 철도기업들은 해외 발주처가 요구하는 안전성 인증 등 국제 인증을 취득하는 데 막대한 비용과 시간*이 소요되어 그간 해외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 철도 국제인증 취득의 경우, 평균 약 4억 원의 비용과 약 31개월의 시간 소요


세계적으로 통용되는 철도분야 국제인증으로는 철도용품 안전성에 대한 표준인 안전성 인증(SIL), 유럽 지역을 중심으로 부품 간 상호 호환성을 보장하기 위한 기술기준 인증(TSI), 철도산업에 특화되어 기업의 생산능력 및 품질기준을 평가하는 품질규격(IRIS) 등이 대표적이며, 대부분의 철도사업 발주처가 국제인증을 요구하고 있다.



< 철도용품 관련 주요 국제인증 현황 >


➊ SIL(Safety Integrity Level) : 철도용품의 안전성에 대한 국제표준으로 제품에 대한 안전성 평가를 하여 품질, 안전성, 신뢰성을 검증, 2가지 인증

- 범용성 인증인 GA(Generic Application) 인증과 특정 현장용 인증인 SA(Specific Application) 인증으로 분류, 장애발생 빈도에 따라 최고 4등급(SIL4)까지 부여

* 장애발생 빈도가 1억분의 1~10억분의 1인 경우 최고등급 SIL4 부여


➋ TSI(Technical Specifications for Interoperability) : 유럽회원국 간의 상호 운용성을 보장하기 위한 철도 기술 기준(차량, 신호, 터널 등)

➌ IRIS(International Railway Industry Standard) : ISO 9001의 품질규격을 기반으로 철도산업에 특화된 품질 인증, 현재 ISO 22163 국제규격으로 전환



이에 ’16년 2건, ‘17년 5건에 불과했던 국내 철도기술의 국제인증취득 건수는 ’18년 17건, ‘19년 16건, ’20년 11건 등으로 단기간 내 급속도로 증가하였다.

국토교통부는 철도기술 국제인증 취득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있음에 따라 매년 지원사업 규모를 확대해오고 있으며, ‘18년 4건, ’19년 9건, ‘20년 14건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는 14건의 철도기술을 국제인증 취득 지원 사업으로 선정하였다

특히, 올해에는 국가연구개발 사업(R&D)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R&D 연계형 기술도 다수 선정하였다.

(R&D 연계형) 폐색정보 전송장치는 국가 연구개발사업으로 개발된 일반·고속철도용 한국형 신호시스템(KTCS-2)을 전라선 등 실제 현장에 구현하기 위한 안전정보 전송장치로서, 국제 안전성 최고등급인 SIL4 GA 취득을 추진한다.

이번에 한국형 신호시스템 구현을 위한 신호기술인 폐색정보 전송장치가 최고 수준 안전성을 인정받을 경우, 한국형 신호 시스템의 해외진출 경쟁력이 한층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

‘철도차량부품 개발사업’ 등을 통해 국산화를 추진 중인 저상트램 관절장치에 대해서도 기존 국가 연구개발 사업과 연계하여 해외진출에 필수적인 국제품질규격인증(IRIS)을 속도감 있게 취득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해외진출형) 해외사업의 차질 없는 수행을 지원하기 위해 해외사업 납품 또는 수주가 예정된 철도기술의 국제인증 취득도 지원한다.

열차집중제어장치는 SIL2 GA를 취득하여 우리기업이 수주한 몽골 준바얀~타반톨고이 신호사업*에 도입될 예정이며, 싱가포르 및 대만 전동차**에 적용될 철도차량 알루미늄 차체도 발주처가 요구하는 용접인증을 취득하여 최종 납품을 추진한다.

* 414.6km, 약 491억원, 철도공단·벽산파워 컨소시엄 우선계약대상자 선정(‘20.11월)
* 싱가포르 전동차 186량, 대만 타오위안시 그린라인 무인경전철 80량 등


차랑용 방송표시기 및 CCTV 시스템도 IRIS를 취득하여 ‘23년까지 450량 규모의 터키 철도시장 진출을 추진할 예정이다.

스크린도어 기술에 대해서도 범용 최고등급 안전성 인증인 SIL4 GA 취득을 지원하여,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등 매년 약 8천억원 규모의 스크린도어 해외시장 진출을 도모한다.

이 외에도 현재 수입품에 전부 의존하고 있는 고속철도 차량용 승객 출입문에 대해서도 국산 기술의 SIL2 GA 취득을 지원한다. 향후 국산품으로 수입품을 대체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철도차량 내장재 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IRIS 인증 취득을 추진한다.

국토교통부 김선태 철도국장은 “연평균 250조 원 규모의 세계 철도시장은 탈탄소 전략, 포스트 코로나 경기부양책 등에 힘입어 연 2.2%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이번 지원사업이 국내 우수한 철도기술이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데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철도업계 수요 증가에 발맞춰 국제인증 지원 사업을 지속 확대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위로가기